총 53개. 1 페이지
저자: 한국음악연구소등록일자 : 초기자료둠카 [dumka]우크라이나 서부의 서정-서사적인 민요. 단조색채와 느린 템포에 기초하며 탄식적인 성격을 띤다. 둠카는 19세기에 슬라브지역의 작곡가들에 의해 발라드적인 기악작품으로 가공된다. 예로서 안톤 드보르샥의 피아노 삼중주…
투쉬(도. Tusch) 관현악단(군대 또는 가요 관현악단)이나 피아노로 연주되는 시그널음악으로, 어떤 사람이 등장하거나 연설 등이 시작됨을 알릴 때 사용된다. 빈번히 환호성과 함께 울려 퍼지고, 대부분 여러 번 반복되는 분산화성으로 이루어진다.
저자: 한국음악연구소팬시 [fancy]일종의 영국적 방식의 판타지로서, 1575-1680년경에 영국에서 쓰여진 실내음악의 대표적 장르이다. 팬시는 모테트를 기악적으로 연주하는 것에서 발전하였다. 작곡가들은 개개의 단락들에 그레고리오 성가 대신 스스로 창작한 모티브를 사…
론도(이.rondo)바로크 시대의 롱도(Rondeau)는 프랑스적 현상이었다. 롱도는 주로 클라브생(쳄발로) 음악에 나타나지만 륄리의 오페라에서 기악곡으로도 작곡되었다. 여기에서 론도는 르프랭(Refrain), 쿠플레1(Couplet), 르프랭, 쿠플레2, 르프랭의 형…
토카타(이. toccata).'치다', 또는 '손대다'의 이태리어에서 유래된 토카타는 원래 타악기를 연주할 때 쳐서 소리낸다는 의미로 쓰였다. 관악기 연주에서 운지법을 가리키는 말로 사용되기도 했다. 건반악기음악에서 토카타는 르네상스 말부터의 오르간과 쳄발로를 위한 기…
저자: 한국음악연구소등록일자 : 초기자료오르드르 [ordre]프랑스어로 ‘열’, ‘순서’를 의미함. 1700년경, 특히 쿠프랭 등의 프랑스음악에서 ‘모음곡’을 위한 명칭으로 나타남.
인벤션(도. 영.Invention). Inventio("발명", "착상")이라는 라틴어에서 온 말. 16세기 이후 작곡가들이 작품제목으로 삼거나, 작곡집의 서문에서 이 용어로 해당되는 음악을 설명했다. 이 말로 설명되거나 제목 붙여진 음악은 특별한 음악적 착상…
바가텔(프. bagatelle)"작다"라는 뜻을 갖고 있는데 보통 피아노를 위한 짧은 악곡을 지칭하고, 대조적인 템포와 분위기로 이루어짐. 대개 성격소곡의 일종. 17세기의 쿠프랭이 이 제목을 하프시코드를 위한 소곡에 사용한 것이 최초이며 18세기 말에는 바가텔이란 이…
스케르쪼 (이. scherzo, 뜻: '익살')1. 고전주의 시대: 스케르쪼는 3/4 또는 3/8박자의 빠르고 익살스럽고 변덕스러운 음악으로서, 소나타 형식의 음악(소나타, 심포니, 사중주, 협주곡)에서 주로 세 번째 악장으로 삽입된다. 세 번째 악장에는 원래 미뉴에트…
바탈리아(이. battaglia)이태리어로 “전쟁”을 의미한다. 이것은 음향회화적 기법을 사용하여 전쟁을 묘사한 것이다. 예를 들자면 합창음악에 자느깽(C. Jannequin)의 [전쟁](La guerre, 1515), 몬테베르디의 [전투자의 노래](Canti guer…
저자: 한국음악연구소등록일자 : 초기자료에튀드 [étude]프랑스어로 연구나 연습을 의미함. 이것은 연주상의 특정한 기술적인 문제들(예, 음계, 분산화성, 스타카토연주)을 연습으로 해결하기 위해 쓰여진 기악작품으로 19세기 초에 악기들의 연주테크닉이…
파스피에(프. passepied)빠른 3/8박자 또는 6/8박자의 명랑하고 활발한 무곡. 프랑스 궁정에서 유행하였으며 17세기말-18세기의 쳄발로음악, 오케스트라와 쳄발로 모음곡에서 볼 수 있다. 19세기말과 20세기 초 델리브스(Delibes)와 드뷔시(Debussy…
첨탑음악(도.Turmmusik)첨탑 위에서 아래를 향해 취주(吹奏)하도록 쓰여진 음악작품들. 첨탑음악들은 특히 16/17세기 독일에서 많이 쓰여졌다(J. Wannenmacher, J. Ch. Pezel, G. Reiche).
모음곡(프. suite, 일: 조곡'組曲').<간단한 설명> 여러 개의 춤곡을 한꺼번에 묶은 것을 모음곡이라고 한다. 16세기에 류트 곡으로 발생한 모음곡은 1650-1750년에 쳄발로와 류트를 위해 가장 중요한 장르였다. 프랑소와즈 쿠프랭, 라모,…
갈랑테리(프. galanterie. 도.Galanterie) 18세기에 즐길 수 있는, 규모가 작은 호모포니적 음악을 -주로 건반악기를 위한 것을- 가리킨다. 에어(air)나 모음곡 중의 곡들이 비슷한 형식한 곡들 지칭하는 것이기도 한다.짧고 흥겨운 하프시코드…